‘슈스케7 윤종신 극찬리플렉스 첫 정규 발매...21일 선공개

 

Mnet ‘슈퍼스타K7’에서 심사위원 윤종신 등의 극찬을 받으며 밴드의 저력을 보여줬던 리플렉스(Reflex)가 데뷔 3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표한다.

 

리플스 소속사 V-엔터테인먼트는 15리플렉스가 3년간 준비한 정규 2월 중 발매되며 오는 1 21을 선공개한다고 밝혔다. 리플렉스는 지난해슈퍼스타K7’에 출연, 심사위원 윤종신으로부터밴드 씬의 진화다. 당장이라도 레코딩하고 싶다고 극찬한 팀이다. 또 다른 심사위원 성시경도서로 바라보지 않아도 같이 느끼는 듯한 합이라고 심사평을 남길 만큼 매회 인상적인 무대를 펼쳤다.

 

리플렉스는 2012 12월 싱글앨범으로 데뷔 이후 2014년 펜타포트 슈퍼루키 선정, 지난해 일본 데드 팝 페스티벌(Dead pop Festival) 카오스 스테이지 오디션 본선 진출 등 국내는 물론 일본에서까지 주목하는 밴드다. 특히 홍대클럽과 대형 페스티벌까지 섭렵하며가장 많은 라이브를 소화하는 팀으로 밴드 씬에서 단연 두각을 드러내왔다.

 

지난 3년 간 2장의 EP 앨범과 3장의 디지털 싱글을 통해 매번 평단과 음악팬들로부터 가능성을 인정받으며 정규앨범에 대한 기대치가 최고조에 달한 상황에서 공개되는 이번 정규 1집 앨범은 리플렉스 고유의 사운드와 새로운 시도들을 다양하게 녹였다.

 

특히 21일 발매되는은 음악팬들이 기대하는 가장 리플렉스다운 사운드를 들려줄 수 있는 곡으로 준비했다. ‘은 팝과 펑크, R&B 적 요소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록 장르의 곡으로 리플렉스의 에너지와 세련된 스타일을 만끽하기 충분한 곡이다. ‘은 공연을 통해 신곡을 만들어온 리플렉스의 기존 노래들과 달리 지난 4월 처음 곡작업을 시작해 스튜디오에서 정교한 녹음과정을 통해 완성한 곡이기도 하다.

 

V-엔터테인먼트는밴드 고유의 에너지를 지키며 보편적으로 어필할 수 있는 세련된 사운드를 기대해도 좋다음악팬들의 다양한 음악적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앨범이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전혔다.

 

한편 리플렉스는 조규현(보컬&기타), 홍석원(기타), 변형우(베이스), 신동연(드럼)으로 구성된 4인조 밴드로, 국내에서는 듣기 힘든 독특한 음색의 보컬과 오리지널 밴드 포메이션만으로 전세계적으로도 가장 트랜디한 사운드를 만들어내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팀이다.

REFLEX의 이미지

역동적인 에너지와 멜로디컬한 감성으로

밴드씬의 지각변동을 일으키는 슈퍼밴드!

밴드 리플렉스


본능의 록밴드, 팝 펑크 R&B의 오묘한 조화

관객을 일순간에 몰입시키는 압도적인 퍼포먼스


멤버 조규현(보컬&기타), 홍석원(기타), 변형우(베이스), 신동연(드럼)으로 이루어진 리플렉스는 선 굵은 멜로디 안에서 풀어내는 조규현의 R&B적인 보컬, 그에 더해진 유연한 드럼과 베이스, 그리고 심플한 루프를 중심으로 한 기타 사운드가 절묘하게 조합된 음악을 추구하는 팀이다. 리플렉스의 음악은 한 장르로 규정하기 힘든 팝, 펑크, R&B적인 요소가 녹아져 있는 예측 불가능한 음악들이다. 솔직하고 직설적으로 풀어낸 노랫말과 멜로디컬한 음악, 힘있는 사운드 속에 스며있는 섬세한 감성 등 결코 가볍지 않은, 이들만이 표현해낼 수 있는 음악적 독자성을 직감할 수 있을 것이다.



20156월 일본 시부야 타워레코드 공연에서 일본 음악관계자와 팬들의 큰 호응 얻어!

2014 펜타포트 슈퍼루키 선정, 강력한 팬덤과 전문가들도 인정한 음악성!


2013년 초 EP 0.5집 발매 직후 부터 지금까지 국내의 대표적인 음악페스티벌들에 이름을 올리고 있으며, 공중파 라이브 음악프로그램과 시트콤 출연까지 다방면에서 러브콜을 받으며 거침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014년에 들어 각종 경연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면서 팬덤이 급속도로 늘어났고, 6레드불 라이브온더로드에서 110여개 팀 중에 2위를, 7펜타포트 슈퍼루키에서는 180여개 팀 중에서 최종 슈퍼루키로 선정되었다. 특히 20156월 일본 유명 밴드 SIM이 주최하는 DEAD ROCK FESTIVAL 2015 “CHAOS STAGE” AUDITION 최종 4팀 중 일본 팀 외에 해외팀으로서는 단독으로 선정되어 시부야 타워레코드에서 열정적인 공연을 보였고, 일본 관계자들과 팬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일본 진출의 가능성을 열었다



리플렉스의 EP 1.0 , 음악계의 호평 이어져

쇼케이스 성황, 매진 기록, 각종 페스티벌 섭외 1순위로 등극!


지난 201411, EP 1.0 [MY ALL]수록곡 중 이승환, 정지찬 등 선배 뮤지션들의 전폭적인 지원사격을 받아 만들어진 '물어본다' 커버 버전을 선공개하여 반향을 일으켰으며, 함께 공개된 'Talk to me (Feat.MQ)'인디음원 차트 상위권에 랭크되면서EP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주었다. 또한 록밴드 스키조의 전 리더이자 현재는 비트버거 기타리스트로 활약 중인 주성민이 프로듀싱을 맡아 관심을 모았다. 그리고 201412, EP 1.0 [MY ALL]이 발표된 후 잇따른 각계 전문가들의 호평으로 추후 활동에 대한 큰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특히 2015년에는 각종 페스티벌로들로 부터 러브콜을 받고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5mnet 슈퍼스타k7에서  175만명15위 안에 안착! 심사위원들의 호평을 받다!


2015mnet 슈퍼스타K7에 참여해 175만명15위 안에 안착해 심사위원의 극찬을 얻으며 주목을 받았다.

예선무대에서 부터 홍대 핫밴드로 주목을 받으며 심사위원의 만장일치 합격을 을 받았고, 팀미션에서는 H.O.T‘We are the futere

재해석해  심사위원도 춤추게 하는 무대라는 극찬을 받았다. 특히 라이벌 미션에서 밴드 중식이와 함께 했던 말하자면15뷰를 기록하며 심사위원 뿐 아니라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무대 후 윤종신은 "너희 진짜 잘한다. 당신들은 기획자야. 너무 훌륭한 곡이었다"고 극찬했다

  • 활동정보
  • BAND (2010년 결성)
  • 활동연대
  • 2012년~현재
  • 데뷔
  • 2012
  • members
조규현의 이미지
조규현
G. Vocal
홍석원의 이미지
홍석원
Guitar
변형우의 이미지
변형우
Bass
신동연의 이미지
신동연
Drum

LET'S BURN

  • 타이틀곡
  • 장르Rock/Pop
  • 발매정보2016.02.19

 

앨범소개

리플렉스 정규 1집 , 스테이지에서 완성한 가장 트랜디한 록 사운드   리플렉스(Reflex)가 정식 데뷔 3년 만에 정규 1집 앨범 을 발매한다.   리플렉스는 데뷔 이후 총 3장의 싱글앨범과 1장의 EP 앨범, 홍대 클럽과 대형 페스티벌을 통해 밴드 씬에서 확고한 팬덤을 이룬 팀이다. 지난해 Mnet ‘슈퍼스타K7’ 출연하며 매회 강렬하고 개성 넘치는 무대로 대중성까지 확보, 가능성을 인정받으며 2016년 국내 밴드씬에서 가장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는 밴드다.
타이틀곡 ‘까맣게’ : 오리지널 밴드 포메이션으로 가장 트랜디한 록 사운드   지난 1월 21일 발매된 선공개곡 ‘불’이 가장 리플렉스다운 사곡이었다면 정규 1집 의 타이틀곡 ‘까맣게’는 리플렉스의 새로운 사운드 시도에 대중성을 결합한 곡이다. 특히 연인과 헤어진 후 그녀를 잊거나 마음에서 지우는 것이 아니라 까맣게 그리고 싶다는 노랫말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정서를 새롭게 표현하며  많은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밴드씬에서는 듣지 못했던 독특한 창법의 보컬 조규현은 이번 타이틀곡 ‘까맣게’에서도 특유의 호소력  짙은 감각적인 창법을 선보인다. 조규현의 감각적인 보컬과 대비되는 선명한 홍석원의 기타리프와 변형우의  스트레이트한 베이스 라인, 드러머 신동연의 정교한 비트는 이들이 왜 밴드씬을 포함한 가요계 전체에서  주목을 받는 팀인지 보여준다. ‘까맣게’는 기본에 충실한 악기 구성으로 가장 트랜디한 사운드를 만들어내는 리플렉스의 음악적 개성을  고스란히 들려주는 곡이다. 흔한 일렉트로닉 소스와 개러지적 요소를 배제한 새로운 밴드 사운드에 목마른  리스너들을 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어른의 거울에 비친 소년’...스튜디오가 아닌 스테이지에서 완성한 앨범   리플렉스는 ‘가장 밴드다운 방식’으로 자신들의 첫 정규 앨범을 완성했다. 신곡을 발표해 공연이나 방송을 통해 대중들에게 소개하는 일반적인 방식에서 벗어나, 곡을 만들어 무대에서 먼저 선보이며 보다 정교하고  완성도 있게 다듬어 앨범을 녹음하고 발표하는 방식을 취한 것. 이는 리플렉스가 클럽과 페스티벌 등 연간 100회 이상의 압도적인 공연 스케줄을 소화하는 밴드이기에  가능한 작업 방식이다. 리플렉스는 스테이지에서 완성한 6곡과 순수하게 스튜디오 작업으로 4곡을 완성해 더해 이번 앨범에 수록했다.  리플렉스는 이 같은  앨범 제작 과정을 통해 앨범 전체에 실험적인 시도와 정교함뿐 아니라 라이브의 다이내믹까지 담아낼 수 있었다.

리플렉스는  앨범에 인트로와 보너스 트랙을 제외하고 총 10곡의 신곡을 수록하며 독특한 앨범 콘셉트를 선보인다. < Let’s burn >는 총 5개의 주제를 포함하고 있으며 하나의 주제를 ‘소년의 시선’과 ‘어른의 시선’으로 두 곡씩 완성해 수록했다. 디지털 싱글 형태가 아닌 소장가치가 높은 풀 앨범을 작품으로 리플렉스만의 독특한 구성력과 아이디어를 보여주고 있는 것. 앨범 제목 < Let’s burn > 역시 ‘어른의 거울에 비친 소년’이라는 이 같은 앨범 전체의 주제와 구성을 표현하고 있다.
타이틀곡 ‘까맣게’와 ‘드라이브’는 이별에 대한 시선의 차이를, ‘소년’과 ‘너만 몰랐던 이야기’는 꿈이라는 동일한 주제를 다른 시선에서 표현한 곡이다. 이 밖에도 ‘기회’와 ‘목소리’가 응원이라는 같은 주제를, ‘쇼 미 왓 유 갓’(Show me what you got)과 ‘쉬스 어메이징’ (She’s amazing)이 유혹이라는 주제를, ‘불’과 ‘유 컴플리트 미’ (You complete me)가 모티베이션이라는 같은 주제로 표현한 곡들이다. 
각 곡들의 주제적 통일성을 염두하고 곡을 듣는다면 앨범을 감상하는 또 다른 즐거움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앨범에는 라디오 등을 통해 연주돼 사랑을 받았던 ‘Run away’(런어웨이) 어쿠스틱 버전이 새롭게 녹음돼 추가됐다. 특히 ‘런어웨이’ 어쿠스틱 버전은 특별히 CD에만 수록돼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No 곡명 뮤직비디오
1 intro
2
3 까맣게
4 기회
5 소년
6 She's amazing
7 You complete me
8 너만 몰랐던 이야기
9 Show me what you got
10 DRIVE
11 목소리

 

  • [불]

    2016.01.21
  • [My All]

    2014.12.11
첫페이지로 이동다음 10개 목록으로 이동 1
  • 전달
  • 2017. 07
  • 다음달
스케줄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 FACEBOOK
  • 점선 아이콘
  •  TWITTER
  • 점선 아이콘
  •  YOUTUBE
  • 점선 아이콘
  •  CAFE